• 역전우동의 시작
  • 역전우동 이야기
  • 믿음직한 위생 관리

역전우동의 시작

우리에게 맞는 우동의 맛을 연구하다

우동에서 떠올리는
우리의 기억

우동 하면 어떤 것들이 떠오르시나요? 누군가는 고속도로의 여정 속 휴게소에서의 든든한 한 끼를, 누군가는 쌀쌀했던 어느 날 포장마차에서 술 한 잔과 함께했던 국물의 맛을, 또 누군가는 승강장에 들어선 열차에서 다급히 뛰쳐나와, 기차 놓칠세라 후루룩 들이키던 따끈한 한 그릇의 추억을 떠올릴 것입니다.

이렇게 저마다 간직한 그 언젠가의 추억 속 한편에 자리잡은 따끈한 한 그릇의 기억이 우리가 알고 있는 우동의 모습입니다.

이따금 그런 마음을 되새겨 우동이 생각나곤 하지만, 막상 생각날 때 언제든 쉽게 접하기는 또 애매한 것이 우동이었습니다. 당시의 뭇 우동 전문점에 들어서려니 혼자서는 발걸음이 잘 떨어지지 않았고, 매번 고속도로 휴게소를 찾을 수도 없는 노릇이었습니다.

나만의 식사를 위한 편안한 공간,
역전우동0410

그 언젠가 기차역 앞에서 혼자 사 먹던 우동 한 그릇의 느낌을 전하면서도, 누구든 언제든 부담없이 식사하게끔 만들 방법은 없을까 많은 고민을 기울였습니다. 그러던 차에 일본에서 처음 접했던 식권 자판기를 떠올리고, 당시 국내엔 생소했던 이들 기계를 들이기로 결정하면서 본격적으로 역전우동을 향한 고민을 시작했습니다.

이후 다양한 시도와 시행착오를 거친 끝에 지금의 형태를 만들었습니다. 작은 주방을 마주보고 길게 뻗은 일렬의 테이블에 나란히 앉아 우동을 먹던 그 언젠가의 추억을 떠올리는 한편, 주방의 조리 과정을 바로 볼 수 있게끔 하여 식사의 청결과 신뢰를 더하는 편안한 공간.
바로 지금의 역전우동0410입니다.

모락모락 맛있는 김이 서리는 감칠맛 진한 국물, 매끄럽게 넘어가는 질감 속에 숨은 쫄깃한 면발의 식감, 우동. 그리고 더없이 편한 분위기에서 그 누구의 눈치도 보지 않고 오직 나만을 위한 든든한 식사가 약속되는 곳. 오늘 저녁, 역전우동0410에서 소박하지만 든든하고 맛있는 메뉴들로 편안한 추억을 한 젓가락 들어 보시기 바랍니다.

역전우동 이야기

우리에게 맞는 우동의 맛을 연구하다

우리에게 맞는
우동의 맛을 연구하다

역전우동의 맛을 결정하면서 단연 과제는 우리의 입맛을 사로잡을 만한 맛의 지점을 찾아내는 것이었습니다. 가쓰오부시의 깊은 감칠맛과 우리 입맛에 익숙한 육수 재료들 고유의 맛을 조화롭게 아우르는 간장의 가장 맛있는 배합비를 찾아내고자 수없이 많은 테스트와 시행착오를 거쳤습니다. 그렇게 때로는 차분하게 면의 씹는 맛을 살리면서도, 한편으로는 입에 착 감기는 감칠맛으로 긴 여운을 남기는 맛의 우동 국물을 만들었습니다.

매끄럽고 쫄깃한 면발
 

맛있는 우동 면이란 입안을 매끄럽게 스치는 굵고 탱탱한 면발의 탄성이 느껴지면서도, 언제든 끊을 수 있도록 부드러워야 합니다. 심지어 뜨거운 국물 속에서도 쉽게 붇지 않아 마지막 한 젓가락까지 처음의 그 식감을 간직합니다.

마치 마법과도 같은 이런 면을 만드는 비결은 바로 단순한 재료. 역전우동0410은 밀가루, 전분, 소금만을 이용한 반죽에 충분한 물을 더해 만든 우동 면을 사용했습니다. 감칠맛 진한 국물에서 갓 건져 올려 모락모락 맛있는 김이 서리는 우동 한 젓가락에서 역전우동0410의 맛을 느낄 수 있습니다.

더욱 특별한
우리 입맛을 위한 독자적 메뉴

역전우동0410은 정통 일본식을 표방한 레시피를 따르기보다, 우리 입맛에 잘 맞는 독자적 메뉴를 개발하는 데에 더욱 큰 가치를 둡니다. 익숙한 우동 국물에 매운 고추와 건새우를 더한 얼큰함으로 겨울의 추위를 날리는 얼큰우동, 소바의 시원한 감칠맛에 매콤새콤한 맛과 식감을 더한 코다리모밀, 우동 국물에 한국식 불고기 양념을 더해 더욱 특별한 감칠맛을 자아내는 소불고기 우동 등이 대표적인 특색 메뉴입니다.

여기에 한 그릇으로 든든함을 선사하는 다양한 덮밥까지 더해 오직 이곳에서만 맛볼 수 있는 다양한 메뉴를 전하기 위해 역전우동0410은 꾸준히 연구하고, 다양한 메뉴를 선보이고 있습니다.

믿음직한 위생 관리

우리에게 맞는 우동의 맛을 연구하다

한 눈에 들여다보이는
주방

잘 익은 면을 건지며 올라오는 모락모락 수증기와, 갓 튀겨 먹음직스러운 튀김의 향이 어우러지는 곳.
역전우동0410에 들어서면 길게 뻗은 일자형 테이블 너머 청결한 주방 전경이 한 눈에 들어옵니다.
쫄깃한 면을 건져 올려 정성껏 끓인 국물을 더해 따끈한 우동을 담아 내는 모습, 깨끗한 기름으로부터
갓 건져 올린 튀김의 먹음직스러운 모습들.

이렇게 주방의 모든 조리 과정이 훤히 들여다보이는 설계 구조는
역전우동0410이 고객 여러분께 전하는
청결에 대한 약속의 표현이기도 합니다.

청결은 신뢰의 기본
 

청결한 주방이야말로 모든 음식점의 기본이기에, 역전우동0410은
주방 설비는 물론 앞치마와 모자 등 유니폼에 이르기까지 모든 부분에서
청결을 유지하고자 노력합니다.

뿐만 아니라 평소 손이 잘 닿지 않는 깊숙한 곳들, 심지어 매장 외부의 간판까지 청결한 모습으로
고객 여러분을 맞이하고자 전 가맹점 대청소 캠페인을 주기적으로 진행합니다.

믿을 수 있는 식재료
 

좋은 맛의 핵심 중 하나는 좋은 재료라는 것은
오늘날 많은 사람이 잘 아는 사실이고,
역전우동0410 역시 이를 중요한 가치로 여깁니다.

그래서 이를 지키기 위해 안전하고 청결한 식재료 상태를 유지하는 데에 청결한 주방을 유지하는 것만큼이나 큰 노력을 기울입니다.
주방에서 다루는 모든 식재료 하나하나의 이력은 물론, 보관 방법과 온도까지 철저히 관리합니다.